뉴스브리핑


복지부, 비윤리 의사 솎아내는 '동료평가제' 추진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복지부, 비윤리 의사 솎아내는 '동료평가제' 추진
면허제 개선안 도출…"신체·정신적 질환 땐 동료 진단서 필요"


|메디칼타임즈 최선 기자| 보건복지부가 의사들의 면허신고 양식에 신체·정신적 질환으로 인한 치료 여부 기재를 추진한다.

또 70세 이상 고령 면허자 중 민원이 제기된 자에 대해선 동료 평가제를 통해 진료 적합성을 평가한다.

4일 보건의료계에 따르면 복지부는 지난 달 이 같은 내용의 '의료인 면허제도 개선 방안'을 대한의사협회 등 의료계 단체에 전달하고 의견 수렴에 들어갔다.

이번 방안은 다나의원의 주사기 재사용 사태 등 비윤리적 의료행위 근절책의 일환. 앞서 복지부는 의료법학회, 의료윤리학회 등 전문가, 의협, 병협, 환자단체가 참여한 의료인 면허제도 개선 협의체를 운용해왔다.


복지부 관계자는 "면허제도 개선 협의체 5차 회의를 마지막으로 동료평가, 건강상태 신고 등 개선 방안을 도출했다"며 "각 단체의 의견을 수렴해 개선 방안을 조만간 공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현행 면허신고는 3년마다 취업 상황, 8평점의 보수교육 이수 여부만 신고하고 있다.

반면 개선안은 ▲면허신고시 최근 3년간 신체적·정신적 진단이나 치료 경험 여부 ▲마약·향정신성의약품 중독 진단 또는 처벌 여부 ▲의료법상 행정처분 경력 ▲필수 보수교육 이수 여부 확인을 포함했다.

특히 신체·정신 질환을 앓았을 경우 진단 또는 치료한 전문의로부터 진료행위에 지장이 없는지에 대한 진단서를 첨부해야 한다.

비윤리적이거나 결격 사유가 발생한 의료인을 솎아내기 위한 동료평가제도 추진된다.

당연평가 대상(안)은 장기요양 1등급이거나 치매 등 진료행위에 현격한 장애가 우려되는 자나 다수 민원이 제기된 자, 면허신고 내용상 면밀한 주의가 요구되는 자, 면허취소로 면허재교부를 신청하는 자다.

면허 취득 후 40년 이상 경과된 자 중 민원이 제기된 자, 2년 이상 보수교육 미이수자, 의료인단체의 징계를 받은 자, 중앙회에 등록하지 않은 자 등은 샘플링 평가 대상에 포함됐다.

개정안이 확정되면 지역의사회는 별도의 심의기구를 마련하고 진료기록, 인터뷰에 근거, 동료 의사의 진료적합성을 평가해 복지부에 보고해야 한다.

대한의사협회도 면허 관리 강화 조치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의협 관계자는 "정신, 신체적 질환을 앓았거나 고령의 의사인 경우 진료적합성의 평가는 반드시 필요하다"며 "복지부는 65세를 기준으로 제시했지만 협회는 70세 이상, 면허 취득 40년 이상 자를 제안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미 제2, 제3의 주사기 재사용 사태가 불거지며 선량한 의사 회원들이 의사-환자간 신뢰 저하의 피해를 입고 있다"며 "다만 기준 미충족시 면허를 취소하는 방안은 과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복지부는 면허신고시 필요한 보수교육 이수 시간을 연간 8시간에서 12시간으로 늘리고, 의료윤리 등 소양교육을 필수 이수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또 신체·정신적 건강상태, 결격사유를 허위 신고한 경우 면허 취소 등의 처벌 근거 규정 마련도 추진된다.

전체 기사 원본 링크 : http://www.medicaltimes.com/News/1103010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75
76

제 4회 예방의학/공중보건과 함께하는 의대(의전원)생 캠프  c

관리자302018년 12월 11일
47

[청년의사] 의사 국시 실기시험 문제 유출 가능성...범인은 '표준화환자'?

관리자7012017년 7월 11일
46

[청년의사] 국시 기출문제집, 출판사는 되고 의대협은 안된다? image

관리자5682017년 6월 29일
44

대법 "서남대 의대 졸업생들 학위 인정해줘야" 확정

관리자5242017년 6월 26일
43

군복무 18개월로 줄면 의대생들 군의관 대신 사병 지원? 

관리자7082017년 6월 26일
42

국감서 지적된 국시원 문제, 복지부는 "파악중?"

관리자3362017년 6월 26일
75

   '오리무중' 서남의대, '특별법' 제정으로 해결 모색 image

관리자3522017년 6월 26일
74

복무기간 축소 요구하는 의대협…단칼에 거절하는 국방부 image

관리자3532017년 6월 26일
41

[속보]국방부 "공중보건의도 없애겠다"

관리자9442016년 5월 18일
73

[청년의사] 장애인들과 함께 한 1박 2일…의대생 봉사캠프 image

관리자9452016년 5월 18일
72

[의학신문] 의대협-KOST, ‘작지만 큰 사랑 나누고 있습니다’

관리자8292016년 5월 16일
40

[초점]의협, 쉽지 않은 공정위와의 싸움 이렇게 준비했다 image

관리자5992016년 3월 19일
39

복지부, 공공의대 신설 강행 image

관리자7542016년 3월 13일
38

복지부, 비윤리 의사 솎아내는 '동료평가제' 추진  image

관리자5772016년 3월 7일
37

국시원, 새로운 유형 의사 실기시험 도입 검토 image

관리자6392016년 2월 25일
71

[청년의사]의대협, ‘1% 나눔운동’ 모금액 500만원 KOST에 전달

관리자5532015년 1월 20일
70

[의학신문]의대협, “규제기요틴 저지 동참할 것”

관리자5812015년 1월 20일
69

[의협신문] 인턴제 폐지 2019년 가닥...예과 2년부터 적용

관리자8012014년 11월 4일
68

[YTN] 의학도가 만난 공학...'의료혁신 가능'

관리자6342014년 8월 17일
36

국시 기출문제, 공개든 비공개든 정보 불균형부터 해소돼야 image

관리자9622014년 6월 23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로 46길 33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2014 KMSA All Rights reserved.
E-mail: 
2018kmsa@gmail.com